partico                     

기사게시날자 : 2017-06-14

...목록으로
주체106(2017)년 6월 14일 [반향]

김정일장군님은 6.15자주통일시대의 개척자이시다

-위대한 선군태양의 불멸의 조국통일업적을 남조선 각계가 열렬히 칭송-

 

 

력사적인 6.15공동선언의 발표로 통일운동의 새시대를 열어주신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대원수님에 대한 남조선 각계의 흠모의 목소리가 높이 울려나오고있다.

새 력사연구회 회원은 2000년의 력사적인 남북수뇌상봉과 6.15공동선언의 채택은 분렬시대를 통일시대로 돌려놓은 민족사의 전환, 겨레의 통일열망이 엮어낸 장엄한 서사시, 민족의 대경사였다고 격찬하였다.

《경향신문》을 비롯한 남조선신문들은 6.15공동선언채택이 《반목과 대립, 대결로 지나온 불행과 과거력사를 일소하고 화해와 협력, 나아가 통일로 이어지는 디딤돌을 마련했다.》고 강조하였다.

《한민족복지재단》 성원은 력사적인 평양상봉이 마련된 그날의 감격을 잊을수 없다고 하면서 이렇게 격정을 터치였다.

숭고한 애국애족의 리념과 넓으신 도량으로 6.15공동선언을 마련하시여 분렬의 시대를 통일의 시대로 바꾸어주신 김정일장군님.

분렬 55년만에 이루어진 그 감동의 나날에 장군님의 영상을 텔레비죤화면에서 뵈오며 우리 얼마나 뜨거운 눈물을 흘렸던가. 그분께서 단호한 결단을 내리시여 통일에로 가는 대문의 빗장을 뽑으시였을 때 우리는 또 얼마나 감격했던가. 장군님이시야말로 조국통일의 구성이시였다.

서울의 퇴직교수는 집에 찾아온 제자들앞에서 김정일장군님을 떠나서 공동선언의 성과적리행에 대해 론할수 없다, 장군님은 6.15자주통일시대, 우리 민족끼리시대의 개척자이시고 수호자이시며 탁월한 령도자이시였다고 칭송하였다.

남조선인터네트들에는 선군의 기치를 높이 드시고 6.15통일시대를 빛내여주신 절세의 위인을 칭송하는 글들이 수없이 올라 남녘인민들의 가슴에 뜨거운 흠모의 정이 세차게 굽이치게 하였다.

한 통일운동단체는 남과 북이 6.15공동선언, 10.4선언을 통하여 우리 민족끼리 자주통일을 이룩할것을 선언하고 남북관계발전과 공동번영의 길로 나아갈수 있은것도 바로 이북의 선군의 힘이 있었기때문이라고 강조한 글을 인터네트에 올렸다.

민주주의민족통일전국련합도 필승불패의 선군정치로 제국주의세력의 도전을 짓부시고 자주통일의 새시대를 열어주신 위대한 장군님에 대한 흠모의 글들을 련이어 게재하여 폭풍같은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광주에 사는 한 인사는 6.15통일시대에 남과 북에서 민족통일대토론회, 남북로동자통일대회, 남북농민통일대회, 민족통일대축전 등 통일행사들과 남북사이의 협력, 교류사업이 활발하게 진행되였다고 감회깊이 추억하였으며 한 정치가는 분렬의 장벽에 파렬구를 내며 철길과 도로가 뻗어나가고 하늘길, 바다길이 열리는 속에 협력사업의 분위기가 고조되게 된것은 김정일국방위원장님의 고귀한 애국, 애족, 애민의 사상이 가져온 결과라고 언명하였다.

자유기고가 황만옥은 자기의 글에서 다음과 같이 썼다.

6.15시대는 우리 민족끼리를 기본리념으로 하는 자주통일시대이다.

김정일국방위원장님께서는 조국통일문제가 우리 민족이 책임지고 우리 민족끼리 해결해나가야 하는 우리 민족내부의 문제라는 점을 분명히 하시였다. 그리고 우리 민족끼리의 정신에 따라 남과 북, 해외의 온 겨레가 화해와 단합, 공동행동을 이룩할수 있는 민족공조의 길을 열어놓으시였다.

서울의 지식인 리광진은 김정일국방위원장님께서는 민족대단결을 통일의 천하지대본으로 여기시고 과거가 불미한 사람들도 통일애국의 길에 세워주시였으며 사상과 정견이 다른 사람들도 모두 대해같은 품에 안으시여 통일의 길로 인도해주시였다고 칭송하였다.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은 성명을 통해 6.15공동선언과 10.4선언을 발표하시여 조국통일의 리정표를 마련해주신 김정일국방위원장님의 업적과 로고는 민족사에 길이 전해질것이라고 찬탄하였다.

위대한 수령님과 위대한 장군님의 조국통일사상과 령도를 그대로 계승해나가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계시여 민족의 숙원은 반드시 성취될것이라는것이 오늘 남녘겨레의 가슴속에 억세게 뿌리내린 신념이다.

정세분석가들은 선대수령들의 조국통일유훈을 관철하기 위한 투쟁을 새로운 주체100년대 민족의 운명과 관련된 애국투쟁으로 정하고 6.15공동선언과 10.4선언의 기치밑에 조국통일운동에 박차를 가함으로써 자주통일의 돌파구를 열어놓아야 한다는것이 김정은최고령도자의 뜻이라고 강조하였다.

남조선 각계에서 흠모의 목소리들이 끊임없이 울려나오고있는 가운데 인터네트들에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위대성을 선전하는 홈페지들이 련이어 개설되고 백두산호랑이 김정은원수님에 의해 조국통일은 반드시 이룩될것이라는 글들이 계속 실리고있다.

오늘 남조선의 각계층 인민들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를 조국통일의 구성으로 높이 받들어모시고 온 민족이 힘을 합쳐 자주통일의 새 아침을 기어이 안아오고야 말 신념과 의지를 더욱 굳게 가다듬고있다.

 


되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