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tico                     

게시날자 : 2019-07-02

...목록으로
주체108(2019)년 7월 2일 [보도]

 

총련 학우서방창립 70 기념모임 도꾜에서 진행

 

총련의 학우서방창립 70돐 기념모임이 6월 21일 도꾜에 있는 조선회관에서 진행되였다.

기념모임에는 허종만 총련중앙상임위원회 의장과 박구호 부의장, 송근학 교육국장, 한동성 조선대학교 학장, 간또지방의 총련본부위원장들과 학교소재지의 총련지부위원장들, 각 단체, 사업체 책임일군들, 각급 학교 교장들과 조선대학교 교육학부 학생들, 강창훈 학우서방 사장과 사원들이 참가하였다.

애국가의 주악으로 시작된 모임에서는 조선해외동포원호위원회에서 보내온 축전과 조국사에서 보내온 축기가 소개되였다.

허종만의장이 축하연설을 하였다.

연설자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의 탁월한 령도로 공화국의 존엄과 국력이 온 세계에 힘있게 과시되고있는 시기에 자랑스러운 교육도서출판기관인 학우서방창립 70돐을 뜻깊게 기념하고있다고 말하였다.

그는 학우서방이 그동안 위대한 대원수님들과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의 주체적해외교포교육사상을 높이 받들고 겹쌓인 시련을 이겨내며 현실발전의 요구에 맞게 도서출판사업의 내용과 방법을 부단히 개선함으로써 민족교육을 강화발전시키고 새 세대들을 힘있는 애족애국인재, 참다운 애국자로 키우는데 크게 기여하였다고 밝혔다.

특히 총련 제23차 전체대회방침에 따라 2018학년도부터 조기영어교육과 전자교과서의 도입을 원만히 보장함으로써 민족교육사업을 시대적발전추세에 맞게 발전시키고 동포학부모들의 지지와 신뢰를 얻는 중요한 계기를 마련하였다고 그는 언급하였다.

그는 창립 70돐을 맞이한 학우서방앞에는 주체위업과 더불어 새로운 전환기에 들어선 재일조선인운동의 요구에 맞게 교육도서출판사업을 더욱 발전시키고 민족교육의 찬란한 개화기를 열어나가야 할 영예로운 과업이 나서고있다고 말하였다.

학우서방이 경애하는 원수님께서 돌려주신 하해같은 사랑과 배려에 높은 사업실적으로 보답하리라는것을 굳게 믿는다고 그는 강조하였다.

강창훈사장이 기념보고를 하였다.

보고자는 위대한 대원수님들과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 학우서방에 돌려주신 각별한 사랑과 배려를 가슴깊이 새기고 애족애국의 전통을 이어 교육내용과 방법을 현대교육의 추세에 맞게 발전시키는데 적극 기여해나갈것이라고 강조하였다.

모임에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 드리는 편지가 랑독되였다.

모임은 김정일장군의 노래》합창으로 끝났다.

기념모임에 이어 연회가 있었다.

 

 


되돌이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