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tico                     

기사게시날자 : 2019-03-20

...목록으로
주체108(2019)년 3월 20일 [보도]

 

석탄전선에 더 많은 동발나무를

 

량강도림업관리국에서

 

온 나라가 떨쳐나 탄광을 물심량면으로 힘있게 지원할데 대한 당의 호소를 높이 받들고 량강도림업관리국의 일군들과 로동자들이 동발나무생산을 늘이기 위한 투쟁을 힘있게 벌리고있다.

종합된 자료에 의하면 이곳 일군들과 로동자들은 올해 정초부터 현재까지 수천㎥의 동발나무를 생산하여 석탄전선에 보내준 기세로 계속 힘찬 돌격전을 들이대고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석탄이 꽝꽝 나와야 긴장한 전력문제도 풀수 있고 금속공업을 비롯한 인민경제 여러 부문의 연료, 동력수요를 충족시킬수 있습니다.》

당조직의 지도밑에 도림업관리국의 일군들은 갱목생산사업소들에서 겨울철생산기간 집재장들에 쌓아놓은 동발나무를 철도역들에 신속히 운반하기 위한 사업에 중심을 두고 조직정치사업을 짜고들고있다.

동발나무생산에서 큰 몫을 맡고있는 연암갱목생산사업소의 일군들과 로동자들이 륜전기재들의 가동률을 높여 매일 높은 생산실적을 기록하고있다.

동발나무생산을 위한 수㎞의 림철길을 새로 부설하고 수십㎞의 통나무나름길을 닦은 사업소에서는 나무운반에 력량을 집중하고있다.

사업소 공무동력직장에서는 자동차, 뜨락또르, 림철기관차대수리와 함께 여러가지 부속품을 자체로 생산보장하고있다.

자력갱생의 불길은 림철작업소와 림철길보선작업반에서도 세차게 타오르고있다.

백암갱목생산사업소에서는 통나무나름길을 새로 건설하여 자동차들의 운행을 보장하는 등 생산조건을 주동적으로 마련하고있다.

운전사들은 자기들이 지닌 임무의 중요성을 자각하고 책임성과 역할을 높여 마감나르기에서 혁신의 불바람을 드세게 일으키고있다.

역토작업반원들은 서로 돕고 위해주는 집단주의기풍을 높이 발휘하면서 동발나무싣기에서 매일 계획을 넘쳐 수행하고있다.

생산돌격전이 힘있게 벌어지는 가운데 신전청년작업소에서 년간 동발나무생산계획을 기한전에 앞당겨 수행한 기세로 힘찬 돌격전을 벌리고있다.

혜산림업기계공장의 로동자들은 여러가지 부분품들을 제작하여 갱목생산사업소들에 보내주고있다.

여러 갱목생산사업소의 기동예술선동대원들은 산판을 혁명적랑만과 전투적기백으로 들끓게 하는 화선선전, 화선선동의 북소리를 세차게 울리면서 로동자들을 힘있게 고무해주고있다.

도림업관리국에서는 일군들과 로동자들이 1.4분기 산지동발나무생산계획을 넘쳐 수행한 기세로 보다 높은 목표를 제기하고 계속 힘찬 투쟁을 벌리도록 하고있다.

 


되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