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20-02-02

주체109(2020) 년 2월 2일 《보도》

 

조선인민내무군 지휘성원들의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답사행군대 출발모임 진행

 

우리 당의 혁명사상으로 만장약하고 천겹만겹의 성새가 되여 주체혁명위업을 대를 이어 끝까지 완성해나갈 철석의 신념과 의지를 안고 조선인민내무군 지휘성원들이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답사에 올랐다.

조선인민내무군 지휘성원들의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답사행군대 출발모임이 1일 삼지연시에 높이 모신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동상앞 교양마당에서 진행되였다.

참가자들은 먼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동상에 꽃바구니와 꽃송이들을 진정하고 삼가 인사를 드리였다.

모임에서는 보고와 토론들이 있었다.

보고자와 토론자들은 혁명의 성산 백두산에 올라 새로운 힘과 용기를 가다듬고 용진하는것은 언제나 백두산을 마음의 고향으로 안고 사는 우리 인민의 습벽화된 혁명적풍모로 된다고 말하였다.

답사행군대원들이 그 어떤 천지풍파가 몰아쳐와도 오직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밖에는 그 누구도 모른다는 확고한 신념을 지닌수령옹위의 제일결사대가 될데 대하여 그들은 언급하였다.

그들은 답사기간 혁명전통교양에 필요한 생동한 자료들을 더 많이 연구학습하며 이르는 곳마다에서 인민을 위한 좋은 일을 적극 찾아하고 혁명적동지애를 높이 발휘함으로써 조선인민내무군 지휘성원으로서의 고상한 정신도덕적풍모를 잘 보여주어야 할것이라고 강조하였다.

백두의 혁명정신, 백두의 칼바람정신으로 수령보위, 제도보위, 인민보위의 성스러운 길에서 혁명의 붉은 방패로서의 사명과 임무를 다해갈 신념과 의지를 안고 답사자들은 항일의 전구들에로 행군길을 이어가고있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