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20-07-31

주체109(2020) 년 7월 31일 《반향》

 

위대한 령장을 높이 모시여 승리의 력사는 영원하다

 

지금으로부터 67년전 우리 조국은 세계력사에서 처음으로 미제의 《강대성》의 신화를 깨뜨리고 위대한 조국해방전쟁에서 빛나는 승리를 이룩하였다.

우리들은 해마다 7.27전승절을 맞이할 때면 자주의 기치를 높이 드시고 력사적인 혁명전쟁들과 반제대결전을 승리에로 이끄신 백두산절세위인들의 불멸의 업적을 더욱 가슴뜨겁게 되새겨보게 된다.

지난세기 50년대 미제에 의하여 강요된 조선전쟁은 우리 공화국에 있어서 군사기술적으로 우세한 제국주의련합세력의 침략을 물리치고 나라의 독립과 자주권, 민족의 존엄을 수호하기 위한 세계력사상 그 류례를 찾아볼수 없는 준엄하고 치렬한 전쟁이였다.

창건된지 2년밖에 안되는 청소한 우리 공화국을 요람기에 말살하려는 야욕밑에 추종국가들의 련합하에 미제가 일으킨 지난 조국해방전쟁은 말그대로 원자탄과 보병총의 대결이였지만 백전백승의 강철의 령장이시며 천재적인 군사전략가이신 위대한 김일성주석님의 탁월한 령군술과 그이의 령도를 받는 우리 인민과 인민군대에 의해 미제는 수치스러운 패배를 당하고 력사상 처음으로 항복서에 도장을 찍었다.

가렬처절했던 3년간의 조국해방전쟁은 위대한 주석님의 탁월한 군사사상과 주체전법, 령활한 전략전술과 수령의 두리에 하나로 굳게 뭉친 우리 인민과 군대의 사상정신적힘의 위대한 승리였다.

수치스러운 패전의 교훈을 망각하고 세기를 이어 악랄하게 지속되여오는 미제의 반공화국압살책동으로 하여 조선반도에는 수시로 전쟁의 먹구름이 밀려들었지만 주체조선의 강대성과 승리의 상징이신 위대한 김일성주석님과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에 의하여 주체의 사회주의 우리 조국은 그 누구도 넘겨다볼수 없는 강국으로 우뚝 솟아오르게 되였다.

위대한 주석님과 위대한 장군님의 강국념원을 조국땅우에 찬란히 꽃피워가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의 현명한 령도에 의하여 오늘날 우리 조국은 그 어떤 대적도 감히 범접못하는 강대한 나라로 그 위용을 만방에 떨치고있다.

우리 혁명의 백승의 력사를 줄기차게 이어가시며 공화국의 존엄과 위용을 최상의 경지에서 떨쳐주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 계시기에 위대한 주석님과 위대한 장군님께서 반제대결전에서 이룩하신 불멸의 업적은 세세년년 더욱더 찬란한 빛을 뿌릴것이며 승리의 년대기들과 더불어 영원할것이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대련시지부 사무장 윤영화

주체109(2020)년 7월 27일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