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tico                     

게시날자 : 2020-01-11

...목록으로
주체109(2020)년 1월 11일 [담화]

 

재중조선인녀성들의 본분을 다해나가겠다

 

희망찬 새해의 첫아침에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소식을 받아안은 우리 재중조선인녀성협회 전체 성원들의 가슴가슴은 끝없는 감격과 격정으로 설레이고있다.

전대미문의 준엄한 난국을 정면돌파하고 나라의 자주권과 최고리익을 끝까지 수호하며 자력부강의 기치높이 주체혁명위업승리의 활로를 열어나가기 위한 불멸의 대강을 제시해주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의 영상을 우러르며 우리모두는 절세의 위인을 높이 모시고있는 크나큰 긍지와 자부심을 안고 그이의 말씀을 높이 받들어 애국애족의 한길로 더욱더 힘차게 달려나갈 억센 의지로 심장의 피를 끓이고있다.

경애하는 원수님의 탁월한 정면돌파사상은 자력부흥의 대업을 앞당겨 실현해나갈수 있는 승리의 리정표를 명백히 제시한 가장 정당한 로선으로서 우리모두는 이번 전원회의보고내용을 전적으로 지지찬동한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 하신 이번 전원회의보고는 우리 혁명의 거창하고도 줄기찬 전진도상에 직면한 주객관적인 장애와 난관들을 전면적으로 심도있게 분석평가하고 사회주의강국건설을 더욱 촉진시키기 위한 결정적대책을 뚜렷이 밝힌 불멸의 대강이다.

천출위인의 웅지가 어린 전원회의보고내용을 자자구구 새길수록 자력부강의 기치높이 더욱 용진해갈 사회주의조국의 래일과 우리 겨레의 창창한 미래를 굳게 확신하게 된다.

전체 재중조선인녀성들은 경애하는 원수님께서 밝혀주신대로 용기백배하여 애국헌신의 삶을 빛내여나갈 불타는 결의에 넘쳐있다.

우리들은 강도일제를 쳐부시며 간삼봉에 아리랑 노래소리를 높이 울리던 항일의 녀투사들처럼, 전화의 나날 싸우는 고지에 탄약을 나르던 남강마을 녀성들처럼 오늘의 정면돌파전에서 한몫 당당히 맡아하는 불굴의 녀투사들이 되겠다.

오늘의  투쟁에서 우리 재중조선인녀성들이 적극 앞장서며 해외동포운동의 미래를 가꾸는 원예사, 밑거름이 되여 우리 아들딸들을 재중조선인운동의 계승자로 억세게 준비시켜나가겠다.

애국애족의 보람찬 투쟁으로 재중조선인녀성들의 아름답고도 강의한 모습을 온 세상에 떳떳이 빛내여나가겠다.

 

재중조선인녀성협회 회장 김영녀

주체109(2020)년 1월 3일

 

 


되돌이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