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21-07-21

주체110(2021)년 7월 21일 《보도》

 

평안북도에서 생산활성화 적극 추동

 

평안북도의 지방공업공장들에서 생산활성화를 힘있게 추동하고있다.

창성군마대공장에서 새형의 분쇄기와 배풍기를 제작설치하고 파수지를 재자원화하여 제품을 대대적으로 생산하고있다.

신의주시영예군인장원수지일용품공장, 벽동군일용품공장, 구장군수지일용품공장에서는 파폴리에틸렌을 리용한 재생박막생산공정을 확립하고 비닐박막과 분무기를 대량생산하여 시, 군안의 농장들에 보내주었으며 곽산군수지일용품공장, 철산군화학일용품공장 등에서도 각종 비닐관을 원만히 생산보장하고있다.

신의주가방공장에서는 설비개조, 기술개조를 힘있게 추진하여 가방생산을 늘이고있으며 곽산군화학일용품공장에서도 소금물전기분해에 의한 가성소다생산공정을 새롭게 꾸려 제기되는 원료문제를 풀고 생산성을 높이였다.

대관군, 삭주군, 운산군을 비롯한 여러 군안의 가구공장에서도 새 제품개발에 힘을 넣어 갖가지 가구제품생산에서 성과를 거두고있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