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19-12-11

주체108(2019) 년 12월 11일 《기사》

 

세대를 이어 가는 길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눈보라가 휘몰아치는 백두산에 올라 백두의 칼바람을 직접 맞아보아야 백두산의 진짜맛, 백두산의 진짜매력을 알수 있으며 조선혁명을 끝까지 완성하겠다는 결심을 더욱 굳게 다지게 됩니다.》

백두산으로 가자!

온 나라 인민의 격동된 심장의 목소리가 강산에 메아리치고있다.

몸소 무릎치는 생눈길을 헤치시며 백두의 혁명전구에서의 군마행군을 또다시 단행하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거룩한 자욱을 따라 천만의 마음과 마음이 백두산으로 끝없이 달리고있다.

백두에서 개척된 주체혁명위업을 오직 승리의 한길로 억세게 이끌어나가실 신념의 선언이런듯 천리준마의 말발굽소리를 백두전구에 높이 울리시던 그날 우리 원수님께서 하신 말씀이 우리의 심장을 쿵쿵 울려준다.

오늘의 이 강대한 사회주의조국을 꿈으로 소중히 그려보시며 험산준령을 강의한 의지로 헤쳐넘고 뚫고넘으셨을 그날의 수령님의 심중을 경건히 새겨안아보느라니 우리가 어떤 각오를 안고 우리 혁명의 전취물을 지켜야 하겠는가, 우리가 어떤 마음가짐으로 대를 이어서라도 끝까지 이 한길만을 가야 하겠는가 하는 결심이 더욱 굳어진다고, 그래서 마음과 어깨는 더더욱 무거워지지만 힘이 용솟음친다고 하신 경애하는 원수님,

이 뜻깊은 말씀에 우리 원수님께서 지니신 필승의 신념과 의지가 얼마나 뜨겁게 맥박치고있는것인가.

혁명의 성산 백두산,

여기에는 다 있다.

자기의 힘을 확신시켜주는 주체의 신념이 있고 모진 고난도 웃으며 헤치게 하는 강의한 혁명정신과 필승의 락관이 있으며 우리가 대를 이어 영원히 승리만을 떨치게 하는 모든 방법론이 있다.

백두산에로의 길을 꿋꿋이 이어왔기에 우리 인민은 혁명의 년대들을 비약과 기적으로 충만된 격동의 세월로 빛내이며 승리의 오늘에로 줄달음쳐올수 있지 않았던가.

정녕 백두산으로 가는 길은 우리의 온넋을 새로운 혁명열, 투쟁열로 불타게 하며 당을 따라 끝까지 갈 철석의 의지를 가다듬게 하는 성스러운 길이다.

하기에 우리 인민은 폭풍에도 굽힘없는 의지를 주고 신념을 벼려주는 혁명의 전구인 백두산으로 가리라는 신념의 노래를 심장으로 부르고 또 부른다.

그렇다.

백두산에로의 길, 어제날 우리의 할아버지, 아버지들이 걸어간 그 길은 오늘 우리가 변함없이 걸어야 할 길이며 래일에도 우리의 후대들이 끝까지 이어가야 할 길이다.

바로 그 길이 혁명을 알게 하고 승리를 알게 하며 미래를 알게 하는 길이기에 우리 인민은 세대와 세대를 이어 백두산에 끊임없이 오르는것이다.

경애하는 원수님 따라 백두에서 개척된 주체혁명위업을 대를 이어 완성해갈 인민의 철석의 의지는 백두의 메부리처럼 억년 드놀지 않는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